한국국제대 물리치료학과, 국가고시 96.9% 합격(13-01-11)
작성자 김주남 조회수 493
등록일 2013-10-08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.



118884_12468_214.jpg

□ 33명 응시 1명 탈락, 96.9% 합격

□ 작년 합격률 96.2%, 취업률 93.8%

□ 학업 뿐만 아니라, 봉사활동도 앞장

어려운 물리치료사 국가고시에서 매년 100%에 가까운 경이적인 합격률을 자랑하는 대학이 있어 화제다.


글로벌 리더 양성 선도대학 한국국제대학교(총장 김영식) 물리치료학과(학과장 최완석)는 지난 해 12월 16일 한국보건의료인 국가시험원에서 실시한 제40회 물리치료사 국가시험에 대한 합격자 발표에서 응시생 33명 가운데 32명이 합격해 97%의 높은 합격률을 나타냈다고 9일 밝혔다.


이번 한국국제대의 물리치료사 합격률은 전국 평균 85% 보다 12% 높게 나타났으며, 2009년 100%를 비롯해 2010년 96.3%, 2011년 96.2% 합격 등 해마다 100%에 가까운 경이적인 합격률을 자랑하고 있다.


한국국제대 물리치료학과는 매년 전국마라톤대회와 체육대회 스포츠마사지 봉사활동을 비롯해 장애우 병영체험 도우미, 어르신 물리치료봉사대 활동 등 꾸준한 봉사활동으로 경험을 쌓은 것이 많은 도움이 된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. 또한 대학 자체적으로 보건계열 특성화에 심혈을 기울이면서 철저한 학사관리도 큰 몫을 한 것으로 평가된다.


학생들의 봉사활동 외에도 고령사회에 대비해 노인재활상담사 자격증, 치료레크리에이션 강사 자격증, 스포츠마사지사 자격증 및 심폐소생술 등의 응급처치법 수료증 등 개인별로 물리치료관련 자격증과 수료증 획득으로 전문가의 자질을 함양해오고 있다.


지난 2005년 개설된 한국국제대 물리치료학과는 2008년 응급처치법경연대회에서 일반부 대상을 차지해 대한적십자사 총재상을 수상한 것을 비롯해 전국물리치료사 종합학술대회에서 학술상 수상 등 지역사회에서 주목을 받아왔다.


한국국제대 최완석 물리치료학과장은 “많은 봉사활동과 전공 관련 자격증 시험에 줄곧 응시하면서 경험을 쌓은 게 큰 도움이 된 것 같다”며 “어려운 국가고시에 100% 가까운 합격률로 합격한 학생들에게 너무 감사하다”고 소감을 밝혔다.